WiFi

IT위키

Wi-Fi; 와이파이

와이파이는 무선 통신 표준 기술 중 하나인 IEEE 802.11에 기반한 서로 다른 장치들간의 데이터 전송 규약이다.

이름[편집 | 원본 편집]

공식적으론 Wi-Fi 라고 쓰고, '와이파이'라고 읽는다.[1]

Wi-Fi는 그 자체로 브랜드이자 상품명이며, 약어가 아니므로 공식 풀네임은 없다.

  • Wi-Fi는 Wireless Fidelity의 약어 또는 Wireless Fidelity에서 나온 말로 흔히 알려져 있다.
    • Wi-Fi 얼라이언스 창단 멤버인 필 벨랑어는 Wi-Fi는 그 자체로 고유한 이름이며 다른 뜻이 있는 약어가 아니라고 하였다.[2] 하지만 Wi-Fi 얼라이언스에서 Wi-Fi는 Wireless Fidelity의 약어라고 공식적으로 공포하지 않을 뿐, WiFi가 Wireless Fidelity에서 왔다고 하는 말은 어원을 추적하는 관점에서 틀린 말은 아니다.
    • Wi-Fi라는 이름은 브랜딩 회사인 Interbrand에 의해 개발되었으며 InterBrand는 고성능 오디오 기술은 Hi-Fi, High Fidelity에서 따왔다고 알려진다. 그리고 W라는 약어가 WLAN 등에서 Wireless의 뜻으로 통용되고 있음을 고려하면 Wi-Fi가 Wireless Fidelity에서 나왔다고 하는 말이 틀린 말은 아니다. 또한 Wi-Fi 얼라이언스에서도 초기에 "The Standard for Wireless Fidelity"라는 슬로건을 활용했으며 공식 문서에도 Wireless Fidelity가 자주 등장한다.
  • 즉 Wi-Fi가 Wireless Fidelity에서 따온 명칭은 맞지만, Wi-Fi가 공식적으로 Wireless Fidelity의 약어는 아니라고 보는 것이 맞다. 만약 공식적인 약어라면 Wi-Fi를 Wireless Fidelity로 풀어쓰는 식으로 사용될 수도 있으나 Wi-Fi는 그대로 Wi-Fi로 써주길 바라는 얼라이언스의 입장이라고 이해할 수 있다.
  • 국내에서도 컴퓨터활용능력 2016년 1급 3회차 1번 보기에 Wi-Fi가 Wireless Fidelity의 약어라는 내용이 올바른 보기로 등장했다. 공식적으로 인정된 약어가 아니라는 논란이 있었지만 정답에 대한 번복은 없었다.

버전별 준용 표준[편집 | 원본 편집]

버전 IEEE 802.11
Wi-Fi 0 802.11 (1997)
Wi-Fi 1 802.11b (1999)
Wi-Fi 2 802.11a (1999)
Wi-Fi 3 802.11g (2003)
Wi-Fi 4 802.11n (2009)
Wi-Fi 5 802.11ac (2013)
Wi-Fi 6 802.11ax (2021)
Wi-Fi 6E 802.11axe (2021)
Wi-Fi 7 802.11be (추정)

IEEE 802.11 표준에 대해선 해당 문서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WiFi 6[편집 | 원본 편집]

WiFi 7[편집 | 원본 편집]

같이 보기[편집 | 원본 편집]

  • 유럽권에선 i가 '이'로 읽히는 탓에 '위피'라고 읽는 경우도 많다.
  • “Wi-Fi doesn't stand for anything. It is not an acronym. There is no meaning.” 라고 인터뷰에서 말함